홈 > 경매자료실 > 경매배우기
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
123 재건축아파트 살 때 주의할 점 최원장 2015-06-03 4079
.

아파트값 외에도 투자비용의 한 축을 이루는 취득세 등 세금이 그것이다. 내가 산 재건축아파트가 자칫 주택이 아닌 토지로 분류되면 더 많은 세금을 내야 하는 상황이 발생할 수 있어 주의가 필요하다.

강남권 재건축의 경우 전용면적 85㎡라 하더라도 매매가가 9억원을 넘나들기 때문에 세율이 0.1%포인트만 올라도 추가세 부담이 만만치 않다.

취득세는 주택가격과 전용면적에 따라 달라진다. 이런 사항은 거래 시 알고 있기 때문에 취득세를 예측할 수 있지만 재건축 이주 막바지인 아파트를 사들이는 경우에는 투자자가 신경 써야 하는 부분이 더 많아진다.

지방세법상 재건축 아파트를 취득(잔금 지급일 기준)했을 때 재건축을 위해 철거돼 '멸실' 등기가 된 집이라면 주택이 아닌 '토지'로 분류돼 취득세율이 높아진다.

예를 들면 9억원이 넘고 전용 85㎡가 넘는 강남권 재건축 아파트가 '주택'이라면 기본 취득세 3%에 지방교육세 0.3%, 농어촌특별세 0.2%를 더해 결과적으로 3.5%가 취득세율로 산정된다.

하지만 이 집이 철거돼 주거 기능을 잃은 '토지'로 분류되면 사정은 달라진다.

일단 기본 취득세가 4%로 적용되고, 지방교육세 0.4%에 농어촌특별세 0.2%가 더해져 4.6%가 취득세율이 된다. 집값이 10억원이라고 치면 1,300만원을 더 내게 되는 셈이다.

내가 산 재건축아파트가 주택인지, 토지인지는 같은 단지라 해도 '퇴거·이주·단전·단수·출입문 봉쇄 등' 상황에 따라 가구별로 다르다. 서초구청 관계자는 "한 단지 내에서도 가구별로 철거 상황이 다 달라 막바지에 아파트를 산 경우에는 예상치 못하게 취득세를 추가로 더 내야 하는 데다 여기에 따른 갈등도 발생할 수 있어 주의해야 한다."고 말했다.



부동산태인
Trackback: http://realtycoon.co.kr/bbs/tb.php/edu_auction/123
게시글을 twitter로 보내기 게시글을 facebook으로 보내기 게시글을 Me2Day로 보내기 게시글을 요즘으로 보내기
임대소득에 대한 국세 및 지방세 세제지원 요건과 지원 내용
전월세 보증금 담보대출, 세입자 지위는 어떻게 될까?
안양경매소개   |   수강신청   |   오시는길

안양시 동안구 평촌대로 217, 311호(호계동 1048-3 한솔센트럴파크1차)   /
부자뱅크경매학원(안양교육원)   /    원장: 최경섭   /
사업자등록번호: 138-91-31882   /   전화: 031-342-8887   /    팩스: 031-344-9100   /
통신판매업신고: 제2013-경기안양-00405호
copyright(c)since2011 BOOKABANK all right reserved.